【麦兜是只猪】 正在直播
苏打绿-小情歌
Taru - 정류장 (公交站)
[id:$00000000] [ar:Taru] [ti:정류장] [by:] [hash:e09e876c80214cd2053816cd2302d52b] [al:] [sign:] [qq:] [total:260000] [offset:0] [00:00.50]Taru - 정류장 [00:02.09]作词:타루 [00:02.88]作曲:이진우 [00:15.11]무심히 지나가는 하루를 [00:20.87]걷다보면 [00:28.35]다시 이 자리로 돌아온 [00:33.81]날 발견해 [00:41.72]넌 어디쯤 가고 있을까 [00:46.21]어떤 시간을 걷고 있을까 [00:49.85]날 잊었을까 [00:54.41]이제는 소용없다는 걸 알지만 [00:59.32]너에게 닿진 않겠지만 [01:02.79]해주고픈 말이 있어 [01:06.80]너무 아프다 [01:09.42]아직 니가 아프다 [01:13.01]내 욕심만큼 무너지던 네게 [01:19.56]모진말을 내뱉던 [01:22.80]밀어내기만 했던 내가 [01:27.84]너무 미워 [01:29.48]숨을 쉴 수 없다 [01:32.88]얼마나 미웠을까 [01:36.10]얼마나 아팠을까 [01:39.62]내 욕심만큼 무너지던 네가 [01:46.30]힘겹게 내밀던 손을 [01:50.88]잔인하게 뿌리친 [01:54.05]이런 내가 [01:57.73]정말 싫다 [02:28.59]미안하다 사랑한다 [02:31.51]말 못했던 미련했던 난 [02:41.74]너를 울렸던것 만큼 [02:44.78]여기서 혼자 울고 있어 [02:53.34]너무 아프다 [02:56.07]아직 니가 아프다 [02:59.79]내 욕심만큼 무너지던 네게 [03:06.22]모진말을 내뱉던 [03:09.56]밀어내기만 했던 내가 [03:14.41]너무 미워 [03:16.12]숨을 쉴 수 없다 [03:19.47]얼마나 미웠을까 [03:22.69]얼마나 아팠을까 [03:26.15]내 욕심만큼 무너지던 네가 [03:32.77]힘겹게 내밀던 손을 [03:37.69]잔인하게 뿌리친 [03:40.71]이런 내가 [03:44.41]정말 싫다
/
播放队列/

队列中还没有歌曲

相关推荐

加载更多
返回底部

Mac版酷狗音乐已更新

就是歌多

详情 下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