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麦兜是只猪】 正在直播
苏打绿-小情歌
Hoons - 우리라고 쓰고 싶어 (想写成我们)
[id:$00000000] [ar:훈스 (Hoons)] [ti:우리라고 쓰고 싶어 (想写成我们)] [by:] [hash:f962816596fb767c2596c15f21ca41a5] [al:] [sign:] [qq:] [total:0] [offset:0] [00:00.04]Hoons - 우리라고 쓰고 싶어 (想写成我们) [00:00.20]词:스무살 [00:00.30]曲:이상훈/이종훈/김용신 [00:00.82]학교 앞 벤치에 앉은 너를 [00:05.36]처음 봤을 때 벚꽃이 내렸어 [00:12.03]햇살이 참 눈부셨었는데 말이야 [00:17.75]넌 더 눈부셔 내 맘을 부셔 [00:24.92]인사만 몇 번씩 연습했는데 [00:36.17]매운 걸 먹은 것처럼 [00:40.80]네 앞에선 말이 안 나와 [00:46.64]날씨가 참 좋은데 [00:49.52]바람이 참 좋은데 [00:52.45]나랑 한강 근처 걷는 건 어때 [00:58.24]썼다 지웠다 다시 [01:01.07]썼다 지운 말이 벌써 [01:03.97]밤하늘에 별이 되어 지는 밤 [01:16.05]늦은 밤 자꾸만 떠오르는 [01:20.45]너의 얼굴이 달빛을 가리네 [01:27.18]끝내 보내버린 문자 한 통에 난 [01:32.94]1분 1초가 10년 같아 [01:40.14]너의 집 앞으로 가는 내내 [01:51.65]답장 온 문자를 보고 또 보고 웃어 [02:01.87]날씨가 참 좋은데 [02:04.72]바람이 참 좋은데 [02:07.60]한강 근처 걷는 건 어떨까 [02:13.38]상상만으로도 난 [02:16.22]너무 좋은데 어느새 [02:19.16]너네 동네 편의점 앞이야 [02:27.67]천천히 걸어오는 [02:31.38]너의 얼굴에 웃음꽃이 피어나 [02:37.31]혹시 내가 짓게 만든 웃음일까 [02:44.09]그 꽃말이 혹시 시작인 걸까 [02:48.18]날씨가 참 좋은데 [02:50.92]바람이 참 좋은데 [02:53.86]한강 근처 걷는 건 어떨까 [02:59.65]상상만으로도 난 [03:02.49]너무 좋은데 [03:04.26]이제는 너와 날 [03:09.00]우리라고 쓰고 싶어
/
播放队列/

队列中还没有歌曲

相关推荐

加载更多
返回底部

Mac版酷狗音乐已更新

就是歌多

详情 下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