我的位置 > 首页 > 专辑 > GD & TOP 정규앨범 1집
GD&T.O.P - GD & TOP 정규앨범 1집
全部播放

专辑名:GD & TOP 정규앨범 1집
歌手:GD&T.O.P
发行时间:2010-12-24

简介:11月28日Mnet亚洲音乐大奖颁奖礼的highlight当属BIGBANG成员G-DRAGON(以下称GD)、T.O.P(以下称TOP)及TAEYANG表演的舞台。他们虽然不是BIGBANG的全部成员,但各个成员拥有强烈的存在感,其本身就能称之为BIGBANG。三人的特别舞台展现了最长且精彩的表演,GD&TOP;发布的新歌《一见倾心》并无华丽装饰或舞蹈,在宽广的舞台上两人即兴的表演便引来了狂热的欢呼声。 在《一见倾心》发步时预告的GD和TOP的组合专辑,在发布之前就引发了大众的关注。虽然过去的2年之间一次也未发布迷你或正规专辑,但2年期间成员们通过各自的个人活动扩展了BIGBANG的领土,取得了非凡的成果。TAEYANG的首张迷你专辑获得了以审核音乐性的标准为宗旨而举行的第六届韩国大众音乐奖最佳R&B; & Soul歌曲奖 。GD的SOLO专辑发行量是去年发行量最多的专辑之一,破格的时尚风格和表演也在歌谣界独树一帜。TOP通过电影《走进炮火中》获得了青龙电影奖最佳新人男演员奖。GD&TOP;的组合专辑不只是BIGBANG组合中两位成员发表的专辑,而近乎是两位巨星之间的合作。用最近的话来说就是两人拥有“疯狂的存在感”,与BIGBANG和两人个人工作的不同形式而诞生的便是GD&TOP;组合。 无论是BIGBANG还是个人活动,不一样的GD&TOP;的合作。 GD&TOP;的专辑是由歌手兼创作的两人合作而成并散发了爆发性的能量。这张专辑的制作让人感觉两人决心要做一场“世上最大的SHOW”一般。 与《一见倾心》并发的主打歌《High high》和《Oh yeah》将听众引向了巨大的舞台之中,砰砰响起的节奏以及两人萦绕在整个空间的梦幻嗓音,是不只能后让大众得以享受的舞曲,更是让听众在听的同时想象到疯狂般舞动的大型夜店或是演唱会现场的歌曲。 《High high》和《Oh yeah》是由电子乐与hiphop的结合,能够触动男女老少的大众音乐,让所有人都得以解脱一般,引导人们进入演唱会现场的氛围之中。而《Oh yeah》中,更扩大了此种规模,展现了在野外所有人都对着他们欢呼的氛围。 另外,讲述了作为男人而吸引着女人,进而陷入爱情的《不要回家》和《Baby good night》是有着相似故事的歌曲,是展示他们强烈的存在感和性格,充分体现自身明星气质与特殊性的音乐。 BIGBANG 更强劲的回归 GD&TOP;强强联手打响了时隔2年BIGBANG回归的第一炮。GD&TOP;出击之后马上迎来了胜利的个人活动,果然BIGBANG的活动具有连续性。之后又迎来通过个人活动成长为代表韩国的R&B;音乐家的TAEYANG...他们虽然通过各自的活动取得了令人瞩目的成绩,但对他们来说,他们首先是BIGBANG的成员。 GD & TOP 的专辑有着重要的理由,TAEYANG个人活动时,作为与BIGBANG不同的音乐家来展示了BIGBANG成员的才能。 GD & TOP也以独特的方式展现了BIGBANG音乐上的风格。 多才的五名成员的组合让BIGBANG这个名字有了可能性。 2011年2月1日...他们将如自己的名字一般再次引发国内歌谣界的风暴。 지난 11월 28일 m.net 시상식의 하이라이트는 단연 빅뱅의 지 드래곤(이하 GD)-탑(이하 TOP)-태양이 함께한 무대였다. 그들은 빅뱅의 전부가 아니었지만, 마치 멤버 개개인이 그 자체로 ‘빅뱅’이라 해도 좋을 만큼 엄청난 존재감을 뿜어냈다. 세 사람은 의 특별 무대 중에서도 가장 길고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였고, GD & TOP이 발표한 신곡 ‘뻑이 가요’는 이렇다 할 무대 장치나 안무도 없이 넓게 펼쳐진 무대 위에서 두 사람의 즉흥적인 퍼포먼스만으로도 열광적인 환호를 끌어냈다. ‘뻑이 가요’의 발표와 함께 예고된 GD와 TOP의 유닛 앨범이 발표 전부터 가요계의 관심을 집중시킨 이유다. 지난 2년 사이 빅뱅은 단 한 장의 미니 앨범이나 정규 앨범도 발표하지 않았다. 하지만 그 사이 멤버들은 솔로 활동을 통해 빅뱅의 영토를 더욱 크게 넓혔다. 의 세 사람이 지난 2년 동안 거둔 성과를 보라. 태양은 첫 미니 앨범 로 음악성만을 심사 기준으로 삼는 제 6회 한국대중음악상 소울&R;&B;부문 최우수 음반상을 수상했다. GD의 솔로 앨범 는 지난해 최고의 음반판매량을 기록한 앨범 중 한 장이었고, 파격적인 패션 스타일과 퍼포먼스로 솔로로도 가요계의 한 가운데 있었다. TOP은 <포화속으로>를 통해 올해 청룡영화상 신인 남우상을 받았다. GD & TOP의 유닛 앨범은 빅뱅의 멤버 중 두 명이 앨범을 내는 것이 아니라 두 톱스타의 콜라보레이션에 가깝다. 요즘 흔히 쓰는 말로 ‘미친 존재감’을 지진 두 사람이 빅뱅과도, 두 사람의 솔로 작업과도 다른 시너지를 일으킨 결과물이 GD & TOP 유닛이다. 빅뱅과도, 솔로활동과도 다른 GD & TOP의 시너지 GD & TOP의 앨범은 싱어송 라이터인 두 사람이 결합되면서 폭발적인 에너지를 낸다. 이 앨범은 마치 두 사람이 작정하고 만든 ‘지상 최대의 쇼’를 보는 것 같은 기분이다. ‘뻑이 가요’와 함께 트리플 타이틀곡인 ‘High high’와 ‘Oh yeah’는 듣는 사람들을 거대한 무대의 한 가운데로 안내한다. 쿵쿵 울려대는 하우스 리듬과 몽환적으로 공간을 채우는 두 사람의 목소리는 단지 사람들을 즐겁게 만드는 댄스곡에서 머물지 않고 사람들이 미친듯이 춤을 추게 만드는 대규모 클럽, 또는 공연장의 모습을 상상하게 만든다. ‘high high’와 ‘Oh yeah’ 는 일렉트로니카와 힙합의 결합으로서 남녀노소 모두 접근할 수 있는 대중적인 음악이다. 모든 걸 해탈하듯 사람들을 공연장의 분위기로 몰입시키고, ‘Oh yeah’에서 그 규모를 더욱 키워 야외에서 모든 사람들이 그들을 향해 환호하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또한 한 남자로서 여성을 유혹하고,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의 “집에 가지마’와 ‘Baby good night’으로 이어지는 스토리텔링에 가까운 곡의 구성은 그들의 강렬한 존재감과 캐릭터가 있기에 가능한 일로서 자신들의 스타성과 존재감을 분명하게 확인시키는 음악들을 들려주고 있다 빅뱅, 더 크게 돌아온다 GD & TOP의 막강한 두 뮤지션의 결합은 2년 만에 돌아오는 빅뱅의 시작을 알리는 축포라 할 수 있다. GD & TOP 출격 뒤에 곧바로 이어질 승리의 솔로 활동 역시 빅뱅의 활동 연장선상에 있다. 솔로 활동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R&B; 뮤지션으로 성장한 태양까지…… 그들은 각자 솔로 활동을 통해 괄목할만한 결과를 만들어 내었지만 그들에게는 언제나 빅뱅의 멤버라는 자부심이 먼저이다. GD & TOP 앨범이 중요한 이유가 여기 있다. 태양이 빅뱅과는 다른 솔로 뮤지션으로서 빅뱅 멤버의 재능을 보여줬다면, GD & TOP은 또 다른 방식으로 빅뱅 안의 음악적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재능 있는 다섯 명의 멤버들이 뭉쳐있기에 가능한 이름 빅뱅 …. 2011년 2월1일……그들의 이름처럼 다시 한번 국내 가요계의 대 폭발을 예고하고 있다

更多 >>

11月28日Mnet亚洲音乐大奖颁奖礼的highlight当属BIGBANG成员G-DRAGON(以下称GD)、T.O.P(以下称TOP)及TAEYANG表演的舞台。他们虽然不是BIGBANG的全部成员,但各个成员拥有强烈的存在感,其本身就能称之为BIGBANG。三人的特别舞台展现了最长且精彩的表演,GD&TOP;发布的新歌《一见倾心》并无华丽装饰或舞蹈,在宽广的舞台上两人即兴的表演便引来了狂热的欢呼声。 在《一见倾心》发步时预告的GD和TOP的组合专辑,在发布之前就引发了大众的关注。虽然过去的2年之间一次也未发布迷你或正规专辑,但2年期间成员们通过各自的个人活动扩展了BIGBANG的领土,取得了非凡的成果。TAEYANG的首张迷你专辑获得了以审核音乐性的标准为宗旨而举行的第六届韩国大众音乐奖最佳R&B; & Soul歌曲奖 。GD的SOLO专辑发行量是去年发行量最多的专辑之一,破格的时尚风格和表演也在歌谣界独树一帜。TOP通过电影《走进炮火中》获得了青龙电影奖最佳新人男演员奖。GD&TOP;的组合专辑不只是BIGBANG组合中两位成员发表的专辑,而近乎是两位巨星之间的合作。用最近的话来说就是两人拥有“疯狂的存在感”,与BIGBANG和两人个人工作的不同形式而诞生的便是GD&TOP;组合。 无论是BIGBANG还是个人活动,不一样的GD&TOP;的合作。 GD&TOP;的专辑是由歌手兼创作的两人合作而成并散发了爆发性的能量。这张专辑的制作让人感觉两人决心要做一场“世上最大的SHOW”一般。 与《一见倾心》并发的主打歌《High high》和《Oh yeah》将听众引向了巨大的舞台之中,砰砰响起的节奏以及两人萦绕在整个空间的梦幻嗓音,是不只能后让大众得以享受的舞曲,更是让听众在听的同时想象到疯狂般舞动的大型夜店或是演唱会现场的歌曲。 《High high》和《Oh yeah》是由电子乐与hiphop的结合,能够触动男女老少的大众音乐,让所有人都得以解脱一般,引导人们进入演唱会现场的氛围之中。而《Oh yeah》中,更扩大了此种规模,展现了在野外所有人都对着他们欢呼的氛围。 另外,讲述了作为男人而吸引着女人,进而陷入爱情的《不要回家》和《Baby good night》是有着相似故事的歌曲,是展示他们强烈的存在感和性格,充分体现自身明星气质与特殊性的音乐。 BIGBANG 更强劲的回归 GD&TOP;强强联手打响了时隔2年BIGBANG回归的第一炮。GD&TOP;出击之后马上迎来了胜利的个人活动,果然BIGBANG的活动具有连续性。之后又迎来通过个人活动成长为代表韩国的R&B;音乐家的TAEYANG...他们虽然通过各自的活动取得了令人瞩目的成绩,但对他们来说,他们首先是BIGBANG的成员。 GD & TOP 的专辑有着重要的理由,TAEYANG个人活动时,作为与BIGBANG不同的音乐家来展示了BIGBANG成员的才能。 GD & TOP也以独特的方式展现了BIGBANG音乐上的风格。 多才的五名成员的组合让BIGBANG这个名字有了可能性。 2011年2月1日...他们将如自己的名字一般再次引发国内歌谣界的风暴。 지난 11월 28일 m.net 시상식의 하이라이트는 단연 빅뱅의 지 드래곤(이하 GD)-탑(이하 TOP)-태양이 함께한 무대였다. 그들은 빅뱅의 전부가 아니었지만, 마치 멤버 개개인이 그 자체로 ‘빅뱅’이라 해도 좋을 만큼 엄청난 존재감을 뿜어냈다. 세 사람은 의 특별 무대 중에서도 가장 길고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였고, GD & TOP이 발표한 신곡 ‘뻑이 가요’는 이렇다 할 무대 장치나 안무도 없이 넓게 펼쳐진 무대 위에서 두 사람의 즉흥적인 퍼포먼스만으로도 열광적인 환호를 끌어냈다. ‘뻑이 가요’의 발표와 함께 예고된 GD와 TOP의 유닛 앨범이 발표 전부터 가요계의 관심을 집중시킨 이유다. 지난 2년 사이 빅뱅은 단 한 장의 미니 앨범이나 정규 앨범도 발표하지 않았다. 하지만 그 사이 멤버들은 솔로 활동을 통해 빅뱅의 영토를 더욱 크게 넓혔다. 의 세 사람이 지난 2년 동안 거둔 성과를 보라. 태양은 첫 미니 앨범 로 음악성만을 심사 기준으로 삼는 제 6회 한국대중음악상 소울&R;&B;부문 최우수 음반상을 수상했다. GD의 솔로 앨범 는 지난해 최고의 음반판매량을 기록한 앨범 중 한 장이었고, 파격적인 패션 스타일과 퍼포먼스로 솔로로도 가요계의 한 가운데 있었다. TOP은 <포화속으로>를 통해 올해 청룡영화상 신인 남우상을 받았다. GD & TOP의 유닛 앨범은 빅뱅의 멤버 중 두 명이 앨범을 내는 것이 아니라 두 톱스타의 콜라보레이션에 가깝다. 요즘 흔히 쓰는 말로 ‘미친 존재감’을 지진 두 사람이 빅뱅과도, 두 사람의 솔로 작업과도 다른 시너지를 일으킨 결과물이 GD & TOP 유닛이다. 빅뱅과도, 솔로활동과도 다른 GD & TOP의 시너지 GD & TOP의 앨범은 싱어송 라이터인 두 사람이 결합되면서 폭발적인 에너지를 낸다. 이 앨범은 마치 두 사람이 작정하고 만든 ‘지상 최대의 쇼’를 보는 것 같은 기분이다. ‘뻑이 가요’와 함께 트리플 타이틀곡인 ‘High high’와 ‘Oh yeah’는 듣는 사람들을 거대한 무대의 한 가운데로 안내한다. 쿵쿵 울려대는 하우스 리듬과 몽환적으로 공간을 채우는 두 사람의 목소리는 단지 사람들을 즐겁게 만드는 댄스곡에서 머물지 않고 사람들이 미친듯이 춤을 추게 만드는 대규모 클럽, 또는 공연장의 모습을 상상하게 만든다. ‘high high’와 ‘Oh yeah’ 는 일렉트로니카와 힙합의 결합으로서 남녀노소 모두 접근할 수 있는 대중적인 음악이다. 모든 걸 해탈하듯 사람들을 공연장의 분위기로 몰입시키고, ‘Oh yeah’에서 그 규모를 더욱 키워 야외에서 모든 사람들이 그들을 향해 환호하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또한 한 남자로서 여성을 유혹하고,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의 “집에 가지마’와 ‘Baby good night’으로 이어지는 스토리텔링에 가까운 곡의 구성은 그들의 강렬한 존재감과 캐릭터가 있기에 가능한 일로서 자신들의 스타성과 존재감을 분명하게 확인시키는 음악들을 들려주고 있다 빅뱅, 더 크게 돌아온다 GD & TOP의 막강한 두 뮤지션의 결합은 2년 만에 돌아오는 빅뱅의 시작을 알리는 축포라 할 수 있다. GD & TOP 출격 뒤에 곧바로 이어질 승리의 솔로 활동 역시 빅뱅의 활동 연장선상에 있다. 솔로 활동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R&B; 뮤지션으로 성장한 태양까지…… 그들은 각자 솔로 활동을 통해 괄목할만한 결과를 만들어 내었지만 그들에게는 언제나 빅뱅의 멤버라는 자부심이 먼저이다. GD & TOP 앨범이 중요한 이유가 여기 있다. 태양이 빅뱅과는 다른 솔로 뮤지션으로서 빅뱅 멤버의 재능을 보여줬다면, GD & TOP은 또 다른 방식으로 빅뱅 안의 음악적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재능 있는 다섯 명의 멤버들이 뭉쳐있기에 가능한 이름 빅뱅 …. 2011년 2월1일……그들의 이름처럼 다시 한번 국내 가요계의 대 폭발을 예고하고 있다